美 언론 "강정호 은퇴 위기, ML 복귀도 어려워"
  • 입력 2020-06-30 09:06
  • 수정 2020-06-30 09: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 강정호, 어떻게해야...진심 어린 사과를...

전 메이저리거 강정호가 23일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에서 KBO리그 복귀 논란과 관련한 사과 기자회견을 갖고 음주 운전 전력에 대해 사과하고있다.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이웅희기자] 강정호(33)가 한국 무대 복귀 포기 의사를 밝혔다. 미국 언론은 이 소식을 전하며 ML 복귀 가능성도 힘들 것으로 전망했다.

피츠버그 지역 일간지 피츠버그 포스트-가제트는 30일(한국시간) “피츠버그에서 뛰었던 강정호가 한국 복귀를 포기했다”고 밝혔다. KBO리그 복귀가 무산되면서 메이저리그에서 다시 뛰는 방법을 모색해야 하는 강정호에 대해 이 매체는 “강정호는 메이저리그 복귀도 어려울 것이다. 33세인 강정호는 아마 은퇴를 바라보고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강정호는 2015년 피츠버그 유니폼을 입고 메이저리그 무대를 밟아 타율 0.287, 15홈런, 58타점을 기록했고, 2016년 부상으로 이탈하기 전까지 21홈런을 터뜰ㅆ다.

강정호는 음주운전 사고 이후 힘들게 메이저리그에 복귀했지만 지난해 8월 피츠버그에서 방출됐다. 이어 올해 KBO리그 복귀 의사를 밝혔지만 지난 29일 자신의 SNS(Social Network Service)를 통해 복귀를 전력 철회했다. 강정호는 “팬 여러분들에게 용서를 구하고 팬들 앞에 다시 서기엔 매우 큰 잘못을 저질렀다는 사실을 다시 한번 느꼈다. 변화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던 마음도, 히어로즈에서 야구를 하고 싶었던 마음도 모두 큰 욕심이었다”고 밝혔다.

KBO리그 복귀 길도 막힌 강정호의 행선지는 미정이다.
iaspire@sportsseoul.com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걸그룹 '우아' 민서, 학폭루머에 소속사 "허위사실" 반박[전문]
  2. 2. 모델 민한나, 컴퓨터 작업하다 드러난 풍만 볼륨감
  3. 3. '동상이몽' 류이서 "남편 전진, 사귀기도 전에 결혼해서 아이 낳자고…"
  4. 4. [직격인터뷰]K2 김성면 "투자사기 관련 없어…변호사 통해 입장공개, 오해 풀릴 것"
  5. 5. 김광현 와일드카드 시리즈 1차전 선발 파격 등판-마이크 실트 감독 방송으로 발표
  6. 6. '오! 삼광빌라' 이장우 노출신, 방심위 민원 접수+시청자 비난ing
  7. 7. 심으뜸, 완벽 바디프로필 공개 '과감한 란제리 패션'
  8. 8. 씨잼, 시민 폭행 혐의 징역형 집행유예 "상해 정도 가볍지 않아"
  9. 9. 탁재훈 이종원, 연예 유튜버가 제기한 불법도박 의혹 부인
  10. 10. BTS '다이너마이트', 빌보드 핫 100 3주만에 1위 탈환 '역주행'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