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 '불후의 명곡' 최종 우승…꽃미남 댄싱머신의 귀환
  • 입력 2020-08-02 11:06
  • 수정 2020-08-02 11: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보도자료용_세븐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세븐이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최종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1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여름특집 3탄 ‘레전드 댄스 가수’ 편으로 꾸며졌다.

2003년 ’와줘‘로 데뷔한 세븐은 바퀴 달린 운동화 ‘힐리스’를 이용한 퍼포먼스로 화제를 모으며 단숨에 스타덤에 올랐으며, 이후 ’열정‘등 다수의 히트곡을 내며 남자 솔로 댄스가수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방송에서 세븐은 새롭게 해석한 자신의 2집 타이틀곡 ’열정‘을 선곡했으며, 방송에서 처음 사용해본다는 그랜드피아노 연주로 시작 감미로운 보컬실력을 뽐냄과 동시에 더 강력해진 퍼포먼스로 화려해진 무대로 완벽한 무대를 완성 레전드의 귀환을 알리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시그니처 댄스였던 프리즈동작까지 완벽하게 성공 출연자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세븐의 무대가 끝난 후 판정단으로 참여한 출연자 홍경민은 “예전에 활동할 때보다 오늘 무대가 더 멋있었다. 명곡 판정단이 있었다면 올킬했을 것 같다”고 극찬했다.

이날 ’불후의 명곡‘에는 세븐을 비롯해 채연, 태사자, 전진, 자자, 홍경민&나태주가 출연해 무대를 펼쳤다.

방송 후 세븐은 우승 트로피를 거머쥐고 “엄마 나 1등 먹었어”라며 기쁨을 만끽했으며, “우승에 대한 큰 기대를 하지 않고 왔는데, 생각보다 본 공연 때 에너지가 많이 나온 것 같습니다. 오랜만에 무대에 설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멋진 무대 만들어주신 ‘불후의명곡’ 감사드리고, 오랜 시간 잊지 않고 응원해주는 팬분들이 있어서 정말 힘이납니다. 더 좋은 음악과 무대로 또 인사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세븐은 E채널 ’탑골랩소디‘에 출연하였으며, SNS에서 팬들과 함께 소통하는 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스타잇엔터테인먼트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피트니스스타에서 1위한 개그우먼 김혜선, "내 인생의 터닝포인트가 됐다"
  2. 2. '가죽+망사 스타킹' 김나희, 과감한 코스프레
  3. 3. "더 신중하겠다" 김태균, (여자)아이들 외국인 멤버 희화화 논란 사과
  4. 4. '누구 맘대로 왁싱?' 안영미, 日왁싱숍 세미누드화보 무단도용에 분노
  5. 5. 日 국민배우 야마시타 토모히사, 미성년자와 호텔투숙 논란 "미성년자 인지 못해"
  6. 6. '미스터트롯' 콘서트, 공연계 활력 불어 넣을까[SS뮤직]
  7. 7. [단독]정미애·김소유, MBN 음악예능 '로또싱어' 출연 확정
  8. 8. 대학원생 박소현, 바니걸 컨셉으로 미스맥심 14강에 안착해
  9. 9. "사과하는거야 싸우자는거야"… 유튜버 보겸 '뒷광고' 사과 영상에 누리꾼 '어리둥절'[SS톡]
  10. 10. 뮤지컬 신예 김준영, '루드윅' 출연 중 클럽출입으로 뭇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