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특급 클래스 여전'…바르사 잔류 메시 멀티콜 '쾅,쾅'
  • 입력 2020-09-17 09:12
  • 수정 2020-09-17 09: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메시 합류

출처 | FC바르셀로나 홈페이지 캡처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리오넬 메시가 FC바르셀로나 잔류를 확정한 이후 처음으로 골 맛을 봤다.

메시는 17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요한 크루이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지로나(2부)와 프리시즌 평가전에서 멀티골을 터뜨리며 3-1 대승을 이끌었다.

메시는 이날 팀이 1-0으로 앞선 전반 25분 필리페 쿠티뉴의 도움을 받아 페널티박스 왼쪽에서 오른발 슛으로 결승골을 터뜨렸다. 바르셀로나 잔류 확정과 더불어 로널드 쿠만 감독 체제에서 나온 메시의 첫 골이다.

메시는 지로나가 후반 2분 만에 만회골을 넣으며 추격했는데, 4분이 지나 곧바로 쐐기골을 해냈다. 이번엔 페널티박스 오른쪽에서 왼발 슛을 시도했고, 공은 상대 수비 몸에 맞고 굴절돼 골문을 갈랐다.

메시는 이날 사실상 세 골 모두 이바지했다. 전반 21분 트란캉을 향해 정교한 침투 패스를 넣었고, 이후 트란캉이 쿠티뉴의 선제골을 도왔다.

메시는 후반 18분 우스만 뎀벨레와 교체될 때까지 제가치를 입증하면서 쿠만 감독을 웃게 했다.

지난달 바르셀로나에 팩스로 이별 통보를 한 그는 7억 유로(9800억원) 수준의 이적료 조항을 두고 구단과 갈등을 빚다가 잔여 계약 기간인 내년 6월30일까지 잔류하기로 했다.

제공 | 유튜브

kyi0486@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갑상선 저하증 투병' 이승연, 얼굴 반쪽 된 근황[★SNS]
  2. 2. '연애 완전 정복' 배우 신새롬, 미스맥심에서 몸매를 완전 정복했네
  3. 3. '손흥민 4골' 모두 도운 케인이 경기 직후 한 말…"저녁 한끼 사요"
  4. 4. 김나정, 과감한 코스프레 패션
  5. 5. '성폭력 피해 고백' 장재인 "뿌리 생긴 기분…수치심 불어넣지 말자"
  6. 6. KIA 브룩스, 가족 교통사고로 미국으로 출국[오피셜]
  7. 7. '엉덩이 노출' 논란 양홍원 "버린 트랙으로 앨범 내줄까" 재차 도발
  8. 8. "누군가에게 힘 됐으면" 장재인, 성범죄 피해 고백…네티즌·동료 응원 봇물[종합]
  9. 9. "내 빵댕이" "알을 치면" 환불원정대, '폭소작렬' 첫 공식활동 예고편
  10. 10. 김우현, 하의 실종으로 드러낸 각선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