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 위해 살겠다" 사유리, 왜 비혼모 자처했을까 (종합)
  • 입력 2020-11-17 06:30
  • 수정 2020-11-17 08:3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사유리

방송인 사유리. 배우근기자 kenny@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방송인 사유리는 왜 비혼모를 자처했을까.

일본의 한 정자은행에 보관되어 있던 이름 모를 남성의 정자를 기증 받은 사유리가 지난 4일 일본에서 3㎏의 건강한 사내아이를 출산했다는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유리는 결혼을 하지 않고 임신, 출산해 혼자 만의 가정을 꾸렸다.

사유리가 비혼모를 자처했던 이유는 이렇다. 지난해 10월 생리불순으로 산부인과를 찾았다가 자신의 난소 나이가 48세라는 충격적인 진단을 받았다. 사유리는 이를 겪으며 임신을 마음 먹었지만 결혼이라는 관문을 먼저 통과해야 했다.

하지만 임신을 위해 원치 않는 결혼을 할 수는 없는 일. 결국 정자은행을 통해 결혼 없이 임신하는 방법을 택했다. 스스로 비혼모의 길을 자처한 것이다.

사유리가 고국 일본으로 돌아가 정자를 기증받은 이유도 따로 있었다. 국내에서는 비혼 여성이 정자를 기증받을 방법이 없다. 반면 일본에서는 비혼 여성도 본인의 선택에 따라 정자 기증을 받을 수 있다.

1-1

사유리는 KBS와 인터뷰를 통해 “(의사가) 자연임신이 어려운 데다 지금 당장 시험관을 하더라도 성공확률이 높지 않다고 하더라. 그때 진짜 눈앞이 무너지는 것 같았다. 죽고 싶다는 생각까지 들었다. 시간이 지나면 더 나빠질 거고 시기를 놓치면 평생 아이를 못 가진다고 했다”며 비혼모의 길을 자처한 이유를 설명했다.

사유리는 지난 16일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서도 “2020년 11월 4일 한 아들의 엄마가 되었다. 모든 사람들에게 감사한다고 전해주고 싶다. 지금까지 자기 자신을 위주로 살아왔던 내가 앞으로 아들 위해서 살겠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007년 KBS2 예능 프로그램 ‘미녀들의 수다’를 통해 얼굴을 알린 사유리는 다양한 예능에 출연하며 엉뚱발랄한 이미지로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사진 | 배우근기자 kenny@sportsseoul.com, 사유리 SNS
purin@sportsseoul.com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우이혼' 선우은숙 "출산후 이영하,여배우와 손잡는 것 목격"
  2. 2. 김민종, 가세연 출연 왜?
  3. 3. 사유리, 비혼모 된 이유는? "전 연인이 결혼과 출산 싫다 했다"
  4. 4. '배동성 딸' 배수진, '우리 이혼했어요' 출연→실검 1위 자축[★SNS]
  5. 5. 김새롬, '우리 이혼했어요' 출연 심경 "마음 숨기고 싶었다"
  6. 6. 마라도나 별세 "펠레와 누가 최고?" 남미-브라질 '축구 지존' 논란
  7. 7. '트롯 전국체전', KBS 건물 외벽 현수막 장식…차원이 다른 지역경합 예고[SS이슈]
  8. 8. 모모랜드 측 "낸시, 코로나19 검사 후 자가격리…'음악중심' 출연 취소"[공식]
  9. 9. '놀면 뭐하니' 유재석, 마음 배달꾼 '유팡'으로 변신…"전하지 못한 진심 들여다보는 시간"
  10. 10. OTT 탄 한류★ 이민호X전지현X김수현, 코로나에도 글로벌 위상 견고히[SS스타]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