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세계는 지금 평창
[2018평창]렴대옥-김주식, 쇼트프로그램 시즌 최고점…'프리 진출 확정'
  • 입력 2018-02-14 11:45
  • 수정 2018-02-14 11:45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렴대옥-김주식, 밝은 표정의 연기

평창 올림픽 피겨스케이팅 페어 부분에 출전하는 북한의 렴대옥(왼쪽)과 김주식이 5일 오후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강릉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포토] 피겨 페어 렴대옥-김주식 응원하는 북한응원단

북한응원단이 14일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페어 렴대옥-김주식을 응원하고 있다. 강릉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강릉=스포츠서울 김현기기자]2018 평창 올림픽에서 북한 선수단의 자존심을 세워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 렴대옥-김주식 조가 시즌 베스트에 해당하는 점수로 15일 열리는 피겨 페어 프리스케이팅 진출을 확정지었다.

렴대옥-김주식 조는 14일 강릉시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 올림픽 피겨 페어 쇼트프로그램에서 22개조 중 10번째로 나서 기술점수(TES) 38.79점에 예술점수(PCS) 30.61점을 합쳐 69.40점을 따냈다. 둘은 지난달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선수권대회에서 65.25점을 기록, 시즌 최고점을 세운 적이 있다. 자신의 첫 올림픽 무대에서 이를 4.15점 경신했다. 렴대옥-김주식 조는 전체 22개조 중 10개조 연기가 끝난 가운데 2위를 차지, 전체 22개조 중 상위 16개조에 주어지는 15일 프리스케이팅 티켓을 획득했다.

렴대옥-김주식 조는 그룹 비틀즈의 ‘어 데이 인 더 라이프(A Day in the Life)’에 맞춰 경쾌하고 세련된 연기를 선보였다. 첫 연기 트리플 트위스트 리프트로 첫 연기를 시작한 둘은 트리플 토루프, 남자 선수가 여자 선수를 빙판에 던지는 스로우 트리플 루프를 깔끔하게 성공시켜 기세를 탔다. 이어 페어 콤비네이션 스핀과 그룹3 리프트, 스텝 시퀀스, 포워드 인사이드 데스 스파이럴을 연달아 소화하며 연기를 마쳤다.

이날 경기장엔 북한 응원단이 인공기를 흔들며 렴대옥-김주식 조를 응원해 눈길을 끌었다. 렴대옥-김주식 조는 지난해 9월 독일에서 열린 올림픽 예선전을 통과해 이번 대회 티켓을 거머쥐었다. 지난달 4대륙선수권에서 3위에 올랐으며, 지난해 2월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에서도 동메달을 땄다.

silva@sportsseoul.com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이슈]김기덕 감독의 인격발언에도 여론은 싸늘하다
  2. 2. [단독인터뷰]'랍스타' 랍신의 미소 "모스크바의 내 총만 갖고 왔어도…"
  3. 3. 강은비, "염산 테러 협박까지, 내 생각은 변화 없어"
  4. 4. '쇼미’ 정상수, 만취 물의 영상 'SNS에 확산'
  5. 5. [이상화 일문일답]"은퇴 없다…2022 베이징 도전 생각할 것"
  6. 6. [SNS핫스타] 한태웅 "'농촌 가수'로 즐거움 주고 싶어요"
  7. 7. [2018평창]낮은 자세로 축전보낸 문재인 대통령
  8. 8. 머리 큰 수호랑과 부딪히자 깜짝 놀라는 김연아
  9. 9. 오해 풀었다는 이기흥 회장, 죄송하다는 박영선 의원, 사과는 제대로 해야
  10. 10. DSP미디어 故 이호연 대표, 18일 오전 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