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세계는 지금 평창

하이라이트

[2018평창]노르딕 복합 첫 출전한 박제언, 46위로 대회 마감
  • 입력 2018-02-14 18:48
  • 수정 2018-02-14 18:4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노르딕복합_박제언 copy

노르딕 복합 국가대표 박제언. 제공 | 대한체육회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한국 올림픽 사상 처음으로 노르딕 복합에 출전한 박제언(25·국군체육부대)이 46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박제언은 14일 평창 알펜시아 크로스컨트리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노르딕 복합 노멀힐 개인 10㎞에서 30분56초5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그는 앞서 스키점프에서 총점 73.3점으로 42위를 기록했기 때문에 크로스컨트리 10㎞에서 42번째로 출발했다. 노르딕 복함은 스키점프 결과를 토대로 크로스컨트리 출발 순서를 결정하기 때문이다.

첫 번째로 출발한 프란츠 조세프 레히얼(24·오스트리아)보다 3분 49초 늦게 출발한 박제언은 고군부투했으나 결승선에는 출전 선수 47명 중 46번째로 통과했다. 이날 박제언은 첫 대회 출전에서 세계의 높은 벽을 실감했다.
purin@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NS] 강민경, 손으로 가려도 숨길 수 없는 '볼륨감'
  2. 2. '아이돌→유튜버로 변신' 시크릿 정하나, 몰라보게 마른 몸매
  3. 3. '프로듀스48' 탈락한 김현아, 휴가지에서 공개한 일상
  4. 4. [바레인전]인맥 축구가 뭔가요…논란에 해트트릭으로 응답한 황의조
  5. 5. '러시아 미녀' 안젤리나 다닐로바의 휴가지 비키니 패션
  6. 6. 배지현, '♥' 류현진 복귀전 직관 내조 "응원해요"
  7. 7. 아이린, 무대 도중 '빨간맛' 안무 까먹고 얼음
  8. 8. [바레인전]'황의조 해트트릭' 김학범호, 바레인에 6-0 대승…최고의 출발
  9. 9. [단독]개그맨 윤형빈, 연말에 로드FC에서 격투기 고별전을 가지겠다!
  10. 10. '손흥민 유니폼' 입은 인도네시아 소녀들 "소니가 금메달 땄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