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세계는 지금 평창

하이라이트

[2018 평창]한국에 패한 日컬링 "져도 역사에 남을 경기"
  • 입력 2018-02-24 09:25
  • 수정 2018-02-24 09: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후지사와 위에 무서운 눈빛의 김은정

일본 여자 컬링 대표팀의 후지사와(아래)가 23일 강릉 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한국과 일본의 준결승전에서 스톤 방향을 얘기하는 사이 한국의 김은정이 뒤에서 지켜보고 있다. 강릉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이웅희기자] 한국 여자 컬링 대표팀이 일본을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연장 끝에 패한 일본은 전설에 남을 명경기였다고 돌아봤다.

김은정(28)과 김영미(27), 김선영(25), 김경애(24)의 한국은 지난 23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준결승 일본을 연장 끝에 8-7로 제압했다. 김은정과 자존심 대결을 벌인 일본 스킵 후지사와 사츠키는 끝내 웃지 못했다.

일본 스포츠호치는 “엑스트라 엔드에서 김은정의 마지막 샷에 눈물을 삼켰다. ‘안경 선배’ 김은정이 트레이드 마크인 안경을 벗고 눈물을 흘렸다”고 보도했다. 일본 언론은 후지사와의 인터뷰도 앞다퉈 실었다. 후지사와는 “정말 분하다. 버티고, 버텨서 마지막까지 왔다. 지금 다시 생각해보면 ‘아 이렇게 할 수도 있었겠다’라는 생각이 들어 더 분하다”고 밝혔다.

일본 아사히 신문은 “엑스트라 엔드에서 후지사와가 할 일은 다했다. 한국에 압박을 줬다. 분하지만 좋은 경기였다. 져도 전설에 남을 경기”라고 평가했다.
iaspire@sportsseoul.com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이 비율 실화?" 클라라, 비현실적 8등신 몸매
  2. 2. "명예훼손VS성폭행" 김건모 고소 주장 여성, 경찰조사. 앞으로 향방은?[SS이슈]
  3. 3. "전 남친 이니셜도 있다" 한예슬, 12개 타투 의미 공개
  4. 4. 140만달러 뿌리친 레일리 욕심이 너무 과했나?
  5. 5. 김도건 "교수님이었던 조여정, '현장에서 보자'는 약속 지키고파"[SS픽!뉴페이스]
  6. 6. 배진영 측 "경솔한 발언 후회…악의적 게시물 강력 법적 조치 예정"
  7. 7. 맥스큐 커버걸 홍유진-이종은-정예리, '완판'은 당연한 것!
  8. 8. '2019 슈퍼모델 1위' 장원진 "'런닝맨' 출연하고 싶어요"[런웨이톡]
  9. 9. "정말 무섭다" BTS 뷔 발언으로 사생팬·홈마 문화 '재공론화'[SS이슈]
  10. 10. "더 좋은 리그 꿈꾸는 건 당연"…손흥민, 후배 황희찬 도전 응원[현장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