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세계는 지금 평창

하이라이트

포상금 대신 쌀 6t 받는 일본 여자 컬링팀
  • 입력 2018-02-26 06:30
  • 수정 2018-02-26 06: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일본 컬링 대표팀의 이색 포상이 눈길을 끈다.


지난 24일 일본 아사히 신문은 동메달을 획득한 여자 컬링 대표팀이 공식 스폰서인 전국 농업 협동 조합 연합회로부터 쌀 100가마니를 받는다고 보도했다. 한 가마니는 약 60㎏으로 100가마니는 약 6t에 해당한다.


이어 "쌀 6t은 한 사람이 100년간 먹을 수 있는 분량으로서, 팀원 다섯 명과 코치 두 명이 나눠 먹을 경우 한 사람당 14년간 먹을 수 있는 분량"이라고 덧붙였다.


일본 올림픽 위원회와 별도로 각 협회에 포상금 제도가 있지만, 일본컬링협회가 재정적으로 여유가 없어 포상금을 지급하지 못하자 공식 스폰서가 나선 것.


협회 측은 회원 수가 2500명인 뿐인 현시점에서 포상금 지급 여부에 대해 말하긴 어렵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여자 컬링 대표팀은 일본 올림픽 위원회로부터 포상금 100만엔(약 1000만원)을 받을 전망이다.


news@sportsseoul.com


강릉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아나운서 출신 김나정, 1위 득표로 미스맥심 3강진출! 파워 인플루언서가 대세네...
  2. 2. 설리 비보에 최자 향한 도 넘은 악플 테러…'2차 가해' 우려
  3. 3. "싸우지 마세요" 주북 스웨덴 대사가 공개한 남북전 경기 중 충돌 영상
  4. 4. 'PD수첩', CJ 오디션 프로그램 민낯 폭로…이해인 "이용당한 것"
  5. 5. 최자, 故 설리 애도 "가장 아름다운 순간 함께해…무척 보고싶다"
  6. 6. 빅토리아, 故설리 비보에 한국行…中 드라마 촬영 중단
  7. 7. 이강인, '골든보이' 최종후보 20인에 선정…더 리흐트·펠릭스와 경쟁
  8. 8. 구하라, 故설리 추억하며 눈물 "언니가 네 몫까지 열심히 살게"
  9. 9. 호날두, 지난해 SNS 수입 메시-베컴보다 많은 577억
  10. 10. 경찰 측 "설리 1차 부검 결과, 타살 혐의점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