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세계는 지금 평창

하이라이트

[2018평창] 한국 떠나는 린지 본, 한국어로 감사 인사 "환영해줘 감사"
  • 입력 2018-02-26 14:24
  • 수정 2018-02-26 14: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동메달 목에 건 미국의 린지 본

미국의 린지 본이 21일 평창 올림픽메달플라자에서 진행된 2018평창동계올림픽 알파인 스키 여자 활강 메달 시상식에서 동메달을 목에 건 뒤 손을 흔들며 인사하고 있다. 평창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서장원기자] ‘스키여제’ 린지 본이 올림픽 일정을 모두 마치고 미국으로 돌아갔다. 본은 SNS에 영어와 한국어로 감사 인사를 남겼다.

본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평창올림픽 폐회식에서 찍은 사진과 함께 올림픽 소회가 담긴 글을 올렸다. “안녕 한국”이라고 글을 시작한 본은 “우리를 두 팔 벌려 환영해주고 좋은 기억을 줘서 감사드린다”라고 자신을 환대해준 한국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또 폐막식에 초대해준 바흐 위원장께도 감사하다”며 “이제 우리는 미국으로 돌아간다”고 덧붙였다.

본은 마지막으로 서툰 한국어로 “안녕 잘가. 추억에 감사하고 우리를 당신 집으로 환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적으며 거듭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본은 평창올림픽 알파인스키 여자 활강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어느덧 베테랑 축에 속한 본은 사실상 이번 올림픽이 커리어 마지막 올림픽이 될 가능성이 높다.
superpower@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스타들의 필라테스 강사로 유명한 김나현의 핫보디
  2. 2. [SS창간특집 BK-빅초이 직설토크] ④ "햄버거만큼 즐겨찾는 스포츠서울"
  3. 3. 송가인 측, '반파 교통사고' 사진 공개...검사 결과 따라 '스케줄 조율'
  4. 4. 설현, 스웨덴 여행 중에도 빛나는 레깅스룩[★SNS]
  5. 5. 양현석 "모든 의혹, 일방적 주장일 뿐…사실 아냐"(전문)
  6. 6. 아프리카TV, '성희롱 논란' 감스트·외질혜·남순에 3일 방송 정지 징계
  7. 7. 제시, 파격 호피 의상으로 '볼륨감 과시'[★SNS]
  8. 8. '2019 미스맥심' 1R 통과한 한나, 최종목표는 올해의 미스맥심![이주상의 e파인더]
  9. 9. [단독]'고심 끝 결정' LG 1차 지명 우완 파이어볼러 이민호 확정
  10. 10. 프라이부르크 이적 정우영 "새 도전에 대한 기대 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