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세계는 지금 평창

하이라이트

[2018평창] 한국 떠나는 린지 본, 한국어로 감사 인사 "환영해줘 감사"
  • 입력 2018-02-26 14:24
  • 수정 2018-02-26 14: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동메달 목에 건 미국의 린지 본

미국의 린지 본이 21일 평창 올림픽메달플라자에서 진행된 2018평창동계올림픽 알파인 스키 여자 활강 메달 시상식에서 동메달을 목에 건 뒤 손을 흔들며 인사하고 있다. 평창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서장원기자] ‘스키여제’ 린지 본이 올림픽 일정을 모두 마치고 미국으로 돌아갔다. 본은 SNS에 영어와 한국어로 감사 인사를 남겼다.

본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평창올림픽 폐회식에서 찍은 사진과 함께 올림픽 소회가 담긴 글을 올렸다. “안녕 한국”이라고 글을 시작한 본은 “우리를 두 팔 벌려 환영해주고 좋은 기억을 줘서 감사드린다”라고 자신을 환대해준 한국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또 폐막식에 초대해준 바흐 위원장께도 감사하다”며 “이제 우리는 미국으로 돌아간다”고 덧붙였다.

본은 마지막으로 서툰 한국어로 “안녕 잘가. 추억에 감사하고 우리를 당신 집으로 환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적으며 거듭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본은 평창올림픽 알파인스키 여자 활강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어느덧 베테랑 축에 속한 본은 사실상 이번 올림픽이 커리어 마지막 올림픽이 될 가능성이 높다.
superpower@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안젤리나 다닐로바 "외모 말고 다른 것도 보여주고 싶어요" [런way톡]
  2. 2. "리얼 여신 포스" 클라라, 은근한 섹시미 방출 [★SNS]
  3. 3. 아나운서 출신 김나정, 1위 득표로 미스맥심 3강진출! 파워 인플루언서가 대세네...
  4. 4. "남북은 전쟁 중", "패배는 김정은의 굴욕"…외신도 주목한 '캄캄이' 남북대결
  5. 5. 설리 비보에 최자 향한 도 넘은 악플 테러…'2차 가해' 우려
  6. 6. 'PD수첩', CJ 오디션 프로그램 민낯 폭로…이해인 "이용당한 것"
  7. 7. "싸우지 마세요" 주북 스웨덴 대사가 공개한 남북전 경기 중 충돌 영상
  8. 8. 외인감독과 동행 KIA '올드스쿨' 탈피해 올뉴 타이거즈 선포
  9. 9. 최자, 故 설리 애도 "가장 아름다운 순간 함께해…무척 보고싶다"
  10. 10. 故설리, 장례식장 취재 관행 바뀌어야 한다[SS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