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웃톡] '23kg 감량' 머라이어 캐리, 두 아이와 행복한 일상 공개
  • 입력 2018-05-15 18:01
  • 수정 2018-05-15 18: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 팝스타 머라이어 캐리(48)가 '폭풍 감량' 후 근황을 공개했다.


14일(현지시간) 캐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머니의 날을 기념해 두 아이와 행복한 일상을 공개했다.


사진 속 캐리는 아들 모로칸 스콧 캐논, 딸 먼로 캐논과 장난을 치며 즐거운 하루를 보내고 있다. 특히 '리즈 시절'을 되찾은 듯한 몸매가 눈길을 끈다.


지난해 식습관 조절 실패로 120kg에 육박할 정도로 체중이 증가해 건강에 대한 팬들의 우려를 샀던 캐리는 최근 위 절제술 등을 통해 약 23kg을 감량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란성 쌍둥이인 두 아이의 아빠인 닉 캐논과 지난 2016년 이혼한 캐리는 현재 13세 연하 댄서 브라이언 타나카와 열애 중이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머라이어 캐리 SNS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B급통신]물고기 입에 맥주 담아 마시고 SNS 스타된 비키니女
  2. 2. [★SNS] 치어리더 김연정, 비욘세로 역대급 변신
  3. 3. '1대 100' 문천식 "8년 동안 홈쇼핑 누적 매출 5000억 원"
  4. 4. 마마무 솔라, 폴댄스로 '콜라병 몸매' 과시
  5. 5. '하트시그널2' 김장미 "쏟아지는 악플, 서로 걱정해줘" (화보)
  6. 6. "혼자 보기 아까운 미모"…제니X진기주, '런닝맨' 비하인드컷 공개
  7. 7. '썰전', 4주 만에 방송 재개…故 노회찬 후임은 이철희 의원
  8. 8. [SS영상] 김부선, 이재명 사진 논란부터 사과까지...간밤에 무슨 일이?
  9. 9. 티아라 큐리, 매혹적인 화이트 모노키니 자태
  10. 10. AG '금 도전' 김학범호에서도 '손(SON) 캡틴' 뜬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탭탭판타지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