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지난해 SNS 수입 메시-베컴보다 많은 577억
  • 입력 2019-10-16 16:52
  • 수정 2019-10-16 16: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2019-10-16 16;46;59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출처 | 본인 SNS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지난해 수입이 공개됐다.

15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호날두는 지난해 3820만 파운드(약 577억원)의 수입을 벌어들였다. 이는 리오넬 메시의 두 배 가량인 수치인 것으로 전해진다. 메시의 SNS 계정 수입은 1870만 파운드(약 282억원)에 그쳤다.

은퇴 뒤에도 여전한 인기를 구가하며 인터 마이애미 구단주를 비롯해 최근 에이전트로도 등록한 데이비드 베컴은 860만 파운드(약 130억원)의 수입을 기록했다.

호날두는 할리우드 스타인 카일리 제너나 셀레나 고메즈 등보다 왕성한 SNS 활동을 보여줬다. 그는 지난 1년간 34개의 스폰서 광고물을 게재하며 개당 78만 파운드(약 12억원)의 수입으로 총 3820만 파운드의 수입을 기록했다.

한편 호날두의 SNS 인스타그램 계정 팔로워 수는 1억 8600만명을 기록 중이다.
purin@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가세연 "KBS 여화장실 몰카 설치범은 박대승" …박대승 측 묵묵부답ing[종합]
  2. 2. '박한별 남편' 유인석, 버닝썬 첫 공판서 성매매 알선 혐의 인정
  3. 3. 미스맥심에 도전하는 대학생 김현아, "때론 귀엽게, 때론 청순하게"
  4. 4. '원작자 황당할 만..' 트와이스 MV 조형물 현재 美서 전시 중. 디자인 금상수상작[종합]
  5. 5. '라스' 허경환, "다음주에 결혼할래요" 깜짝 발언
  6. 6. 모델 신재은, 운동복 입고도 빛나는 명품 몸매
  7. 7. '영탁 1위·임영웅 2위' 트롯차트 싹쓸이…흥하는 트로트 주역 나야 나!
  8. 8. 32년된 슬로건을 바꿨다! 나이키 '돈두잇' 인종차별 반대 캠페인으로 묵직한 울림
  9. 9. '소형준 4승+로하스 맹타' KT, 두산에 7-2 승리[SS현장]
  10. 10. 사그라들지 않는 비난여론, 강정호 귀국일정도 불투명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