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분위기 마치 명절?' '미스터트롯' 김호중, 패밀리팀 가족사진 공개[스타SNS]
  • 입력 2020-02-14 10:56
  • 수정 2020-02-14 12:5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정동원

TV조선 ‘미스터트롯’ 팀미션에서 함께 한 출연자 고재근, 김호중, 이찬원, 정동원(뒷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출처|김호중 인스타그램


[스포츠서울 박효실기자] ‘이 분위기 마치 명절?’

시청률 30%를 향해 달려가는 TV조선‘미스터트롯’ 출연자들의 정겨운 무대 뒷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경쟁자라기 보다는 침체된 트로트 장르를 알리자는 동지애로 똘똘 뭉친 출연자들은 일상 속에서도 형제처럼 다정한 모습이다.

김호중은 13일 본선 팀 미션에 앞서 공개한 사진 속에서 ‘패밀리가 떴다’ 팀의 패밀리룩을 공개했다.

김호중, 고재근, 이찬원에 본선 최연소 진출자 정동원은 크림색 맨투맨 티를 맞춰입고 앉아있다. 마치 정동원 어린이의 가족사진처럼 보여 웃음을 줬다.

그는 “잠시후 시작 될 미스터트롯 본방사수 준비 되셨나요!! 이번 무대는 트롯에이드 기부금 미션 저희 패밀리가 떴다가 정말 열심히 노력하며 준비한 무대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립니다. 진짜 가족같은 우리 모두 화이팅!!”이라며 응원을 전했다.

김호중

TV조선 ‘미스터트롯’에 함께 출연 중인 김호중(오른쪽)과 정동원. 출처|김호중 인스타그램


열세살 나이가 무색한 ‘트로트신동’ 정동원은 김호중이 특히 아끼는 참가자 중 하나.

그는 앞서 지난 1일에도 “동원이랑 #잠깐의휴식 #찜방 동원아 우리 #꼭 열심히해서 좋은 결과 내자 !! #미스터트롯 #정동원 #김호중 #화이팅 #보릿고개 #태클을걸지마”라며 찜질방에서 V자를 그리며 함께 쉬는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한편 김호중의 ‘패밀리가 떴다’ 팀은 13일 방송된 본선 3차 기부금 팀미션에서 ‘청춘’ ‘고장난 벽시계’ ‘다함께 차차차’로 976점을 받아 ‘사랑과 정열’팀(나태주, 신인선, 김희재, 이대원)과 공동 1위에 올랐다.

김호중과 함께 최고 실력자로 꼽히는 장민호가 속한 트롯신사단(김중연, 김경민, 노지훈)이 다음 방송에서 1위 추격에 성공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gag11@sportsseoul.com

추천

16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퇴사가 '약'이 된 피트니스모델 김서현, "15kg을 빼고 모던키니 여왕으로 등극했죠"
  2. 2. '재킷 사이로...' 로드걸 김이슬, 숨길 수 없는 볼륨몸매[★SNS]
  3. 3. 미스맥심 보라, 퇴폐미란 비로 이런 것!
  4. 4. '조작논란' 유튜버 송대익 "지인과 몰카 올린 것, 안일했다" 공식사과[종합]
  5. 5. 이효리, 노래방 방문 사과 "시국 맞지 않는 행동 반성, 윤아에게 미안"[공식]
  6. 6. 김호중, 군입대 및 50대 스폰서 루머 부인 "명예훼손. 받은 돈은 그대로 있다"
  7. 7. 38년 전 그 날, 감상 젖은 류중일 감독 "청춘을 돌려다오!"[SS리와인드]
  8. 8. 벤치실수와 무더기 에러, 롯데 혼돈의 7회말…허문회 감독 퇴장[SS현장]
  9. 9. 옥택연, 데뷔 12년만 첫 열애인정 후 근황 "놀라고 서운했을 팬들께 죄송"[★SNS]
  10. 10. '51세 늦장가' 양준혁 품절 첫 소감 "늦은만큼 행복하게 살겠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